미디어룸홈 > 여명소식 > 미디어룸

언론에 나온 여명학교 소식입니다.

미디어룸

2009.7.17. YTN - 안병만 교과부 장관 내교

페이지 정보

작성일09-07-17 08:52 조회4,681회 댓글0건

본문

탈북 청소년 대안학교 설립조건 완화

安교육, 여명학교 방문서 밝혀

(서울=연합뉴스) 강의영 기자 = 탈북 청소년의 학업성취도나 사회적응력이 떨어지지 않게 대안학교 설립 조건을 완화하는 등 정부 지원이 강화된다.

안병만 교육과학기술부 장관은 16일 오전 탈북 청소년 대안교육시설인 서울 여명학교를 방문해 "많은 탈북 청소년이 학습 공백, 언어 차이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만큼 초기 적응, 학교생활, 학업 및 진로 설계 등을 통합 지원하겠다"고 말했다.

교과부는 이에 따라 일반 학교에 적응하지 못하는 탈북 청소년을 교육하는 대안학교의 설립 조건을 완화해 학교 건물이나 부지를 지방자치단체로부터 장기 임대하는 경우에도 인가하기로 했다.

또 모든 탈북 청소년에게 교사, 대학생, 퇴직 교원 등이 1대 1 멘토링을 해주고 방과후 특별 프로그램을 활성화해 교과 보충 교육을 하거나 문화체험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.

개개인의 학업 수준이나 특기·적성을 면밀히 살펴 마이스터고, 전문계고, 기숙형 공립고, 자율형 사립고 등으로의 특례 편·입학을 유도하고 부모 등 후원자가 없는 학생에게는 기숙사비나 급식비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.

교과부는 아울러 북한 출신 전문인력을 발굴해 인재풀을 구축한 뒤 방과후 학교 강사나 인턴 교사 등으로 적극 채용할 계획이다.

keykey@yna.co.kr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